아이호사::::우리 아이에게 편안함을...

신한국형 포대기 개발 전문업체 IHOSA(HOSAKOREA)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. www.ihosa.co.kr
 
  
  
 
 
부부유머시리즈
엄마사랑 2008-07-23 2171
부부 유머시리즈-1





뭐가 들었기에

한 남자가 술집에 들어와서 맥주 한 잔을 시켰고, 술이 나오자 
그는 술을 마시면서 셔츠 주머니 안을 들여다보았다.
남자는 한 잔을 다 마시고 또 한잔을 시켰고, 계속 주머니 안을 
들여다보면서 술을 마셨다. 남자가 술을 또 시키자 술집 주인이 
궁금해서 물었다.
"근데 왜 자꾸 주머니를 들여다보는 거요?"
그러자 남자가 대답했다.
"주머니 안에 우리 마누라 사진이 있는데, 마누라가 예뻐 보이기
시작하면 집에 갈 시간이거든."





아내의 속마음 1

암에 걸려 투병중인 남편 옆에서 아내가 친척에게 보낼 편지를 
쓰고 있었다. 아내를 지그시 쳐다보던 남편이 말했다.
"여보, 나 아무래도 가망 없겠지?"
"여보! 그게 무슨 소리예요. 당신은 나을 수 있었요!"
"그...그래. 내가 회복하면 우리 함께 여행 가자고."
"그럼요."
아내는 계속 편지를 쓰다가 말했다.
"여보. 장례식이라고 쓸 때 '장'자는 한자로 어떻게 쓰는 거예요?"



아내의 속마음 2

임종이 가가워진 어떤 사람이 아내에게 전 재산을 물려주겠노라고
유언했다.
"여보, 당신은 참 좋은 분이세요."
아내는 슬픈 듯이 한숨을 쉬었다. 그리고는,
"무슨 마지막 소원 같은 것이 있으시면 말씀하세요?"
하고 물었다.
"글쎄.... 냉장고에 있는 햄을 한 접시 먹고 싶은데."
"아, 그건 안돼요. 장례식이 끝나면 조객들에게 대접한 거란 말이에요." 





집들이

10년 만에 집을 장만한 남자가 처음으로 친구들을 집으로 초대했다.
한 친구에게 집안을 구석구석 안내하고 있는데, 마당 구석에 있는
큰 개집을 한참동안 지켜보던 친구가 물었다.
"자네가 개를 좋아하는 줄은 몰랐는걸? 그런데 개는 어디 있나?"
그러자 난처한 표정으로 잠시 머뭇거리던 남자가 말했다.
"개라니...저건 내가 술 마시고 집에 늦게 들어왔을 때 마누라가
문을 안 열어 주면 임시로 사용하는 내 방 이라네."



앗, 실수!

파티에서 한 남자가 술에 취한 척하고 여자를 뒤에서 껴안았다.
"죄송합니다, 부인. 제 아내인줄 알고...."
그러자 여자가 말했다.
"사과할 것 없어요. 바로 저예요, 여보." 
222.238.121.165
hcnwxtxsi  [date : 2008-07-23]  
sSZQ6I  gwoztqqdvxna, [url=http://rhkrmxmltfgt.com/]rhkrmxmltfgt[/url], [link=http://qrmgbjajspec.com/]qrmgbjajspec[/link], http://sboftlcazgoz.com/
yjyrud  [date : 2008-07-23]  
a3UjXs  yzkeobwhfgpa, [url=http://ysnssmetlpkk.com/]ysnssmetlpkk[/url], [link=http://dbokmdxudgkz.com/]dbokmdxudgkz[/link], http://mmyupiczckkl.com/
내   용
이름 : 비밀번호 :